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22.10.02 18:58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이정랑의 고전소통(古典疏通)


[이정랑의 고전소통] 쌍관제하(雙管齊下)

두 자루의 붓으로 동시에 그림을 그리거나 글씨를 쓰는 것을 ‘쌍관제하’라고 한다. 나중에 이 말은 하나의 고사성어가 되어, 두 가지 방법을 동시에 펼치거나 두 가지 일을 동시에 하는 것을 ...

이정랑 칼럼 | 2019-07-23 08:21:10
[이정랑의 고전소통] 행불유경(行不由徑) (下)

지금 바로 이 나라를 이끌고 있는 사회 각계각층의 양심적인 지도자들부터 ‘행불유경’에 솔선수범하라! 국민들이 이를 따라 같이 가면 우리는 분명 일등 국가 일등 국민으로 거듭나게 될 것이...

이정랑 칼럼 | 2019-07-19 07:40:24
[이정랑의 고전소통] 행불유경(行不由徑) (上)

“행불유경(行不由徑)이란! 샛길, 지름길, 뒤안길을 취하지 않고, 정정당당하게 큰길로 나아간다는 군자대로행(君子大路行)과 일맥상통하는 뜻이 있으며, 눈앞의 이익을 탐하여 얕은꾀를 쓰지 ...

이정랑 칼럼 | 2019-07-17 11:37:59
[이정랑의 고전소통] 연환계(連環計)

일반적으로 말해 ‘연환계’는 적에게 부담을 털어버리게 하거나 고의로 부담을 주어서 행동의 자유를 잃게 하는 것이다. 이 계략을 운용할 때는 적을 지치게 하는 계략과 적을 공격하는 계략을...

이정랑 칼럼 | 2019-07-15 11:15:17
[이정랑의 고전소통] 가치부전(假痴不癲)

‘치(痴)’란 어리석고 멍청한 것을 말하고, ‘전(癲)’은 정신착란을 말한다. 거짓으로 어리석고 멍청한 체하는 것이기 때문에 정신 착란이나 미친 것은 물론 아니다. 그 목적은 형세가 불리한...

이정랑 칼럼 | 2019-07-08 08:13:00
[이정랑의 고금소통] 당인불양(當仁不讓)

이 말은 ‘논어’ ’위령공(衛靈公)‘에서 “어진 일을 할 경우가 닥치면 스승에게도 양보하지 않는다”고 한데서 비롯되었다. 주희(朱熹)는 이에 대해 “어진 일을 할 경우라는 것은 그 어진 ...

이정랑 칼럼 | 2019-07-01 12:08:52
[이정랑의 고전소통] ‘망전필경(忘戰必傾)’

“6월은 나라와 국민을 위해 소중한 생명을 바쳐 산화하신 분들의 고귀한 희생과 숭고한 뜻을 기리고 추모하는 호국보훈의 달이였다. 6월을 보내면서 우리가 항상 유념해야 할 것은 국가나 국민...

이정랑 칼럼 | 2019-06-25 09:25:07
[이정랑의 고전소통] 허실상란(虛實相亂)

누군가와 이야기를 나눌 때 상대방의 말이 헛소리라는 생각이 들기 시작하면 그 다음 말들은 모두 거짓말이 된다. 이와 반대로 상대가 하는 말을 진실로 받아들이고 깊은 인상을 받기 시작하면 ...

이정랑 칼럼 | 2019-06-17 08:22:13
[이정랑의 고전소통] 난득호도(難得糊塗)

총명하기도 멍청하기도 어렵지만, 총명함에서 멍청함으로 바뀌기란 더욱 어렵다. 이는 서로를 속고 속이는 봉건 관료 사회에서 살아가기 위한 소극적인 처세 철학으로, 훗날 사람들에게 널리 본...

이정랑 칼럼 | 2019-06-11 08:45:04
[이정랑의 고전소통] 이치대란(以治待亂)

‘다스림으로 혼란을 기다린다.’는 뜻의 ‘이치대란’은 그런 점에서 차원 높은 책략이라 할 수 있다. 반면에 ‘천하가 크게 혼란해진’ 다음 ‘천하를 크게 다스린다.’는 것은 임시방편에 의...

이정랑 칼럼 | 2019-06-04 09:06:37
[이정랑의 고전소통] 장수선무(長袖善舞)

한비자 ‘오두(五蠹)’를 보면 “속된 말로 소매가 길어야 춤이 예뻐 보이고, 장사가 되려면 밑천이 두둑해야 한다”는 말이 있다. 이 말은 한비자가 만들어낸 것이 아니라, 그가 인용한 ...

이정랑 칼럼 | 2019-05-28 08:38:04
[이정랑의 고전소통] 타초경사(打草驚蛇)

‘타초경사’는 본래 생활 상식이었는데, 점차 정치‧군사 영역에 차용되었다. 당나라 때 단성식(段成式)이 편찬한 ‘유양잡조(酉陽雜俎)’에 보면 오대(五代) 때 왕인유(王仁裕)가 수집한...

이정랑 칼럼 | 2019-05-21 08:34:38
[이정랑의 고전소통] 중지즉략(重地則掠)

이 말은 ‘손자병법’ ‘구지편(九地篇)’에 나온다. 손자는 이렇게 말한다. 적지에 깊이 들어가 성과 고을을 많이 등지게 된 것을 중지(重地)라 한다. 중지에서는 우리 쪽 식량이 끊이지 않도...

이정랑 칼럼 | 2019-05-14 08:45:10
[이정랑의 고전소통] 삼군가탈기(三軍可奪氣)

사기는 군 전투력의 중요한 요소로, 사기가 높고 낮음은 승부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 그래서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이름난 장수들은 적의 사기를 꺾고 자기 부대의 사기를 높이는 것을 전략...

이정랑 칼럼 | 2019-05-07 12:55:05
[이정랑의 고전소통] 원교근공(遠交近攻)

‘원교근공(遠交近攻)’은 범저(范雎)가 진(秦)나라 소왕(昭王)에게 제안한 것으로, 전국책 ‘진책(秦策)’과 사기 ‘범저채택열전(范雎蔡澤列傳)’에 나온다. 범저는 원래 위(魏)나라 사람이었...

이정랑 칼럼 | 2019-04-29 11:01:57
[이정랑의 고전소통] 인형용권(因形用權)

“전쟁에서 긴요한 것은 우선 적군의 대장이 어떤 사람인가 알아보고 그 재능을 상세히 관찰하는 동시에, 적의 형세에 따라 적당히 대처해나가는 일이다. 이렇게 해야만 크게 힘들이지 않고 공...

이정랑 칼럼 | 2019-04-23 08:55:04
[이정랑의 고전소통] 장군가탈심(將軍可奪心)

‘손자병법’ ‘군쟁편’에 나오는 유명한 말이다. 따라서 적군 전체의 사기(士氣)를 꺾을 수 있고 장수의 정신(精神)을 빼앗을 수 있다. 사기는 아침에 높고 낮에는 해이해지며 저녁에는 사라...

이정랑 칼럼 | 2019-04-16 09:19:35
[이정랑의 고전소통] 종횡패합(縱橫捭闔)

전국시대에는 여러 나라들이 세력을 다투었다. 그래서 전쟁이 잦았고 각국은 자국의 이익을 위해, 또 복잡한 이해관계 속에서 상대에게 먹히지 않기 위해 나라를 다스리고 안정시키는 정치̷...

이정랑 칼럼 | 2019-04-09 15:34:39
[이정랑의 고전소통] 합종연횡(合縱連橫)

‘합종연횡’의 역사는 후세에 각종 경험과 교훈을 남겼다. 그 중에 가장 큰 교훈은 국가 외교에서 자주권이 독립되어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합종연횡’은 자기 역량을 저장하는 수단으로 작...

이정랑 칼럼 | 2019-04-02 08:38:45
[이정랑의 고전소통] 연횡공약(連橫攻弱)

이는 ‘합종’책에 상대되는 외교 전략이며, ‘합종항강’에 대항하는 계책이다.(‘합종항강(合縱抗强)’참조) ‘한비자’ ‘오두’에서는 “횡(橫)이란 강한 자 하나가 약한 자 여럿을 치는 것...

이정랑 칼럼 | 2019-03-26 08:45:27
1 ..11121314

                                                 
民草가 주인인 中原, 제3지대를 위...
                                                 
[연재] 홍콩의 벤처이야기 “홍콩...
                                                 
교육을 황폐화시킨 이주호… 교육...
                                                 
김사복, 5.18 진상을 세상에 알리...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미일 정상 “북 미사일발사 규탄.....
                                                 
디지털 자본주의와 데모크라시, Bi...
                                                 
[신상철TV] 전 국민 쪽 팔리는 중
                                                 
청소노동자의 외침 “차별받아도 ...
                                                 
진도 왜덕산과 교토 코무덤 학술회...
                                                 
아이들에게 ‘욱일기’와 ‘야스쿠...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지평선
                                                 
상가집 비루먹은 개
                                                 
[이정랑의 고전소통] 인량우적(因...
                                                 
80년 5월 신군부의 발포 명령을 거...
                                                 
“귀환” KAL858기 사건 33주기 추...
                                                 
[연재II] 故 안병하 평전 ⑩ 1부 ...
                                                 
[오영수 시] 헬기와 노무현
6202 윤석열을 대통령 만드신 유권자분...
5871 尹 지지율 전주 비해 더 떨어져… ...
5343 디지털 자본주의와 데모크라시, Bi...
4864 디지털 자본주의와 데모크라시, Bi...
4752 국민의힘은 정말 ‘한국인의 자랑...
4420 ‘삼사三士’의 100일
4350 통일에 관심 없는 국민들...왜?
4347 콩과 콩깍지와 콩가루
4137 [동영상 칼럼]윤석열 대통령1일 1...
3836 尹 지지층 방어에도 지지율 하락 ...

전북 남원시 큰들4길 29 플러스빌 203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인:신상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마기선 | 등록번호: 전북 아00590
등록일 2012.02.02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70-7530-8071 | 팩스: 02-6442-0472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