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5.30 12:02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뉴스홈 > 정치

검사 양반들, 제발 정신 좀 차리시게나
박찬운  | 등록:2017-03-17 14:27:27 | 최종:2017-03-17 14:28:4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압수수색은 그 자체가 목적이 아니다. 압수수색은 수사 초기 증거 수집이 중요한 목적인데 현재는 수사가 정점으로 가고 있다. 지금 압수수색은 큰 의미가 없다.” 검찰 관계자의 말이다. 이로써 청와대 및 삼성동 박근혜 자택 압수수색은 물 건너갔다.

이에 대해 뭐라 말해야 할까? 아주 편하게 이렇게 말해 보자. (이 글 읽는 분들은 아래 내용을 소리내서 읽어보십시오. 제가 옆에서 이야기하는 것 처럼 들릴 겁니다.)

“검사 양반들아, 거기 압수한들 뭐 나올 거라 생각한 사람 많지 않아. 지난 몇 달 동안 청와대에서 수많은 문서파쇄가 일어난 것 다 알고 있거든. 그 사람들 밥 먹고 일하는 게 다 증거인멸이었어. 그거 모르지 않아.”

“그런데 말이요. 우리 국민들이, 촛불시민들이, 당신들에게 압수수색하라고 하는 것은 청와대를 성역으로 만들지 말라는 것이야. 누구든 법을 위반해 범죄를 저지르면 수사 받는 것 아닌가. 그게 대통령이라고 해서 예외가 되어서는 안 돼. 왜 청와대라고 압수수색을 못한다는 것인가. 청와대는 어떤 경우도 검찰이 건드릴 수 없다면 그곳은 21세기 소도야. 온갖 범죄인이 그곳으로 도망가면 그것으로 상황종료! 그게 나라여?”

“특검이 왜 거길 압수수색하려고 했는가. 국민들의 이런 마음을 읽고 있었기 때문인 거야. 그 사람들도 바보가 아닌 바에야, 거기 뒤져서 뭐 나올 거라 생각했겠는가.”

“아, 그리고 알아, 뒤지다 보면 대어 하나 건질지… 정호성 핸드폰 보라고. 그 알토란 증거가 압수수색 과정에서 발견되지 않았나. 사람 일이란 게 몰라. 완벽하게 하려고 해도 실수가 있는 것이야. 청와대 사람들 의외로 나사가 빠져 있더라. 잘만 하면 한두 개 건질 수도 있었을 거야.”

“이러니까, 특검이 필요한 것이오. 이러니까, 아직도 검찰엔 우병우 라인이 살아서 제대로 수사 못한다고 하는 것이오. 검사 양반들, 이제 얼마 안 남았어. 제대로 좀 해 보소."

“대통령 임기 중엔 제대로 수사하기 힘들다고 해서, 지난 겨울 수백만 시민들이 광장에서 덜덜 떨면서 외친 끝에, 권좌에서 <그 사람> 끌어내려 주었던 거 아니오. 그런데도 이렇게 수사하면, 우리 국민들이 검찰을 어떻게 생각하겠소. 이렇게 가다간 검찰 생명도 길지 않아요.”

박찬운 / 한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본글주소: http://www.poweroftruth.net/news/mainView.php?uid=4142&table=byple_news 









    




닉네임  비밀번호  368471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49872 ‘3.1운동 민족대표’ 33인의 진실
26115 “천안함, 육지와 20m 해역 암초에...
13216 안철수의 이중 잣대
12289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11230 우리의 갈망을 대신 짊어진 김......
10156 세월호 인양을 보며 드는 걱정과 ...
8251 ‘503호’는 채무 인정 안 하는 뻔...
6764 세월호는 배다
6251 왜 문재인 인가?
6145 박근혜의 ‘법과 원칙’, 자신의 ...
                                                 
고양이에게 또 생선을 맡기겠다는 ...
                                                 
우리에게는 마르크스보다 정도전이...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해수부 세월호 앵커 절단 해명에도...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천안함 항소심 제5차 공판 ④] 한...
                                                 
文 ‘정체된 견고함’ 安 ‘불안한...
                                                 
박근혜 善, 노무현 惡… 정미홍 독...
                                                 
문자폭탄 받은 이언주, 과거에 ‘...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구미에 부는 ‘변화의 바람’ 하나
                                                 
문자폭탄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