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21.05.10 07:37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커뮤니티홈 > 토론게시판

담적병증상과 걸리는 이유 및 자가진단, 담적병에 좋은 음식
담적병증상과 걸리는 이유 및 자가진단, 담적병에 좋은 음식
다현 | 2021-04-17 09:43:52 | 156     

담적병증상과 걸리는 이유 및 자가진단, 담적병에 좋은 음식

#담적병 #담적병걸리는이유 #담적병증상 #담적병자가진단 #담적병에좋은음식 #담적병이란 #담적병원인 #담적병치료방법

 

● 담적병(담적증)이란?

한마디로 인체의 이롭지 못한 노폐물을 말합니다. 위장에서 소화가 되지 않은 각종 노폐물들로 인하여 발생한 독소가 위장의 외벽에 쌓여 굳어진 것을 담적이라 부르는데, 이 담적이 유발하는 각종 증상을 한의학에서 말하는 담적병이라 부릅니다. 담적병은 소화 불량 또는 만성 피로와 같은 매우 다양한 증상을 유발하게 됩니다.

 

● 담적병 원인

근심걱정으로 생각이 지나치게 많거나 과로로 몸이 쇠약해지거나 운동량이 부족하면, 신진대사가 원활하지 못하여 담이 발생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과식을 하고 불규칙하게 식사를 하며 탁한 음식을 자주 섭취하는 식사 습관까지 있으면 더욱 심해집니다.


잘 먹고 잘 자고 잘 배설하는 것은 건강의 기본 요소입니다. 잘 먹는다는 것은 무엇을 먹었는가가 아니라, 그것을 소화시켜 몸에 이로운 물질로 잘 변환시키고 전달 할 수 있는가가 중요합니다. 음식을 먹어 항상 이로운 것이 아니라 해가 될 수도 있습니다. 그밖에 몸 기운이 쇠약하여 대기 중의 축축하고 차가운 기운이 체내 진액(津液)의 흐름을 저류시켜도 담이 생깁니다. 또한 체내에 저장된 영양소가 일시에 과다하게 분해 되어 고열이 발생할 때도 담이 발생합니다.


인체에 담이 생기면 전신에 두루 영향을 미치는데, 보통은 식욕이 감소하며 온몸이 무겁고 나른해지고 의욕이 떨어집니다. 일반적으로 몇 병증이 복잡하게 얽히지 않은 경우에는 맵고 얼큰한 음식을 좋아하는 경향이 생기며, 스스로 체외로 배설시키려는 생리적 현상이 나타나는데, 담으로 인한 증상은 많습니다.


소화가 안 되는 듯 가스가 차거나 메스꺼우며, 심할 때는 구토가 발생하고 대체로 대변이 묽어져 풀어지며 소변을 자주 보거나 땀의 배설이 증가되며, 여자의 경우엔 냉대하가 생길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기본 생리 반응으로는 해결되지 않거나,생리 기능이 떨어져 담이 체내에 쌓이면 장부의 기능이 저하되고 경락의 기혈흐름이 막히게 됩니다.


자주 어지럽고 머리가 아프며 눈이 침침하고 손발이 차고 여기저기가 시리고 저린 듯 결리고 아프며(비가 오거나 안개 끼고 흐린 날씨에 심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가슴이 두근거리고 묽은 가래가 많아져 기침을 하며 사타구니가 습해지고 성기능이 쇠약해집니다.

 

● 담적병 증상

담적병은 만성적인 소화불량, 복부팽만, 복통, 설사 및 변비, 두통, 만성피로, 어깨 결림, 생리통, 생리불순 등의 다양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소화불량, 역류, 가스가 많이 참, 속이 더부룩함
•설사, 변비, 변을 봐도 시원하지 않음.
•두통이 자주 발생하거나 어지러움.
•어깨나 뒷목에 담이 생기고 통증이 발생함.
•피로를 쉽게 느낌.
•구취가 심해짐.
•여성에게서 냉이나 염증이 발생함.

 

● 담적병 자가진단

아래에 소개된 자가진단 방법은 참고용으로만 읽어보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아래와 같은 증상을 경험할 경우에는 반드시 전문의를 찾아 자세한 상담 및 진료를 우선적으로 받아야 합니다.


•명치와 배꼽 사이가 더부룩하고 만졌을 때 덩어리처럼 딱딱한 것이 만져진다.
•속이 자주 울렁거리고 메스꺼움을 느낀다.
•트림이 자주 나오고 가스가 잘 찬다.
•설사와 변비가 반복된다.
•명치 아래 부위에 통증이 나타난다.
•두통이나 어지러움이 자주 생긴다.
•가슴이 답답하고 심장이 두근거린다.
•불면증이 생겼다.
•손발이 자주 붓는다.
•등이나 어깨가 자주 아프고 결린다.
•옆구리 부위에 통증이 생긴다.
•피로감을 쉽게 느낀다.
•소변양은 적은데 자주 마렵다.
•남성의 경우 성욕이 감소하고 성기능이 저하도니다.
•여성의 경우 냉이 늘어난다.

 

● 담적병이 심해지면 건조해 지고 열이 생깁니다.

인체는 그릇과 같아서 인체의 용량은 한정되어 있는데 담이 계속 누적되면 진액을 채울 수 있는 공간이 부족해지므로 좋아하는 경향이 생기며, 스스로 체외로 배설시키려는 생리적 현상이 나타나는데, 입술과 피부가 건조하여 거칠어져 과민 반응이 자주 생기고 호흡기 증상과 시원하지 않은 변이 나오고 공간 확보를 위한 생리적 반응으로 물만 먹어도 갑자기 체중이 증가합니다.


또한 담(痰)이 지나치게 많아지면 상화(相火)가 과도하게 왕성해져 열(熱)이 발생합니다. 쓰레기 더미가 오래되어 썩거나 소각하는 경우에는 악취와 열이 발생하듯이 말입니다. 담에 의한 병이 진행되어 깊어지면, 노화와 각종 성인병의 원인으로 여겨지는 활성산소 수치가 증가되는 현상이 나타납니다.


얼굴이 붉어지면서 눈의 충혈이나 갈증이 심해지며 피로가 가중되고 가슴에 번열(煩熱)이 나며 대변이 굳어지고 소변이 탁해지며 열이 장기간 지속되거나 일시에 극에 달하면 병증은 풍(風)으로 악화됩니다.


다음은 중국의 명의(名醫)가 남긴 말로 모두 담(痰)과 관련된 내용입니다.


河間 曰‘風本生于熱 以熱爲本 以風爲標 凡言風者 熱也’ 풍은 본래 열에서 생기므로 열이 뿌리라면 풍은 가지다. 무릇 풍은 열이다. 丹溪 曰‘濕生痰 痰生熱 熱生風’ 습은 담이 되고 담은 열이 되고 열이 풍이 된다. 東垣 曰‘形盛氣衰’체형이 건장해도 (담이 있으면) 기운이 쇠약하다.


담의 병증이 전체적 흐름은 담(痰) → 화(火) → 풍(風)의 단계를 거처 전변(轉變)되어지나, 사람마다 주된 증상이 서로 다른 이유는 진행된 단계가 다르고 선천적 취약점이나 체질적 차이가 있기 때문입니다.

 

● 담적병을 예방하려면...

지나친 과로와 정신적 스트레스, 과음과 흡연 ? 피로할 때 동물성 음식의 과잉섭취 ? 화학적으로 합성된 식품과 약물의 과용은 담과 열을 발생하게 하며 인체를 건조하게 합니다. 잠시 쉴 수 있는 여유, 긍정적이고 가벼운 마음가짐, 담백한 음식 그리고 가벼운 운동은 건강을 유지하기 위한 중요한 요소들이라 하겠습니다.

 

▶ 담적병에 좋은 음식

•육류의 경우 튀기거나 구운 것 보다 삶거나 쪄서 먹는 것이 좋음.
•생선의 경우 날 것보다는 찌거나 구워서 먹는 것이 좋으며, 붉은 살 생선보다 흰 살 생선을 먹는 것이 좋음.
•과일은 홍시나 물렁한 복숭아와 같이 과육이 부드러운 것이 좋음.
•소화에 좋은 토마토나 양배추 등과 함께 먹는 것이 좋음.
•차가운 성질의 음식은 피하는 것이 좋음.
•채소는 장내 유익균을 증가시키므로 골고루 먹는 것이 좋음.
•견과류는 영양소가 풍부해서 혈행을 개선시키고 각종 질병을 예방하는데 좋음.

•견과류를 다량 복용할 경우 소화기에 부담이 되므로 소량만 섭취해야 함.

 

▶ 담적병에 나쁜 음식

•합성 조미료가 많이 첨가된 식품
•찰지고 딱딱한 음식
•고탄수화물, 고지방 음식
•섬유소가 너무 많은 음식
•밀가루, 짜고 매운 음식, 단 음식, 튀긴 음식, 탄산 음료
•폭식, 빨리 먹는 습관, 차가운 음식
•술, 육류 위주의 식단, 상한 음식 등

 

● 담적병을 치료할 때는 신중해야 합니다

담으로 인한 초기상태에는 몸 스스로 회복하기 위한 생리적 방어 작용으로 증상이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므로 증상에 대한 치료보다, 근본적인 원인에 대한 치료가 중요합니다. 또한 담에 의한 생리 현상이 아닌 다른 원인에 의한 병증일 수도 있으므로 반드시 한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 추가로 함께 읽어보고 알아두면 좋은 지식:

-중풍(中風)이란, 중풍의 초기 전조증상과 예방법은 |

-역류성식도염 증상을 예방·치료하는 10가지 생활습관 |

-위를 튼튼하게 하는 방법- 위를 건강하게 튼튼하게 해주는 음식들 |

 

♠ 생활에 도움되는 유익한 추천 정보~!!:


1.자동차보험료 30~40%까지 절약하는 법


2.자동차렌트.리스 가격조건 알아보기 편한곳


3.안심업체 포장이사비용 국내업체 견적비교 알아보기


4.저렴한 거주.이사.입주 전문청소업체 고르는 방법


5.최대 30%가량 암보험료를 낮출수 있어요? 통합암보험산출받기


6.국내 보험사 보장특약 비교로 내 적정 보험료 한번에 알아보는 곳

 

 



본글주소: http://www.poweroftruth.net/community/mainView.php?table=byple_bbs&uid=3251 




닉네임  비밀번호  308850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56378 [오영수 시] 중국에 고함
50375 KBS <역사저널 그날>의 ‘역사 ...
48628 [연재] 한홍구TV, 거짓과 진실, 그리고...
40178 [연재] 한홍구TV, 거짓과 진실, 그리고...
35532 백기완 선생의 추억
32519 부동산 투기대책에 등장한 ‘친일파 재...
32516 [연재] 한홍구TV, 거짓과 진실, 그리고...
23001 생태계와 인간을 계속 좀먹은 농약
22315 악당들의 수익모델
20122 ‘도로보’들
                                                 
民草가 주인인 中原, 제3지대를 위...
                                                 
[연재] 홍콩의 벤처이야기 “홍콩...
                                                 
가난은 개인만의 잘못이 아닙니다
                                                 
김사복, 5.18 진상을 세상에 알리...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블링컨 “미국 대북정책 중심은 외...
                                                 
2021년 인류 사회의 과제
                                                 
[신상철TV] 천안함 사건과 정치·...
                                                 
청소노동자의 외침 “차별받아도 ...
                                                 
정당지지도, 민주당·국민의힘 각 ...
                                                 
민주당 대선 경선 연기…? 대권 주...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부동산 투기대책에 등장한 ‘친일...
                                                 
돈으로 김어준을 쫓아내고 싶다고?
                                                 
[이정랑의 고전소통]人物論 사람을...
                                                 
전두환 비서출신 이용섭 사건 재정...
                                                 
“귀환” KAL858기 사건 33주기 추...
                                                 
안병하 공직자 바로 세우기 운동본...
                                                 
[오영수 시] 중국에 고함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인:신상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마기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등록일 2012.02.02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