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21.03.06 10:47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뉴스홈 > 정치
정부는 무엇이 두려워 국가보안법을 철폐 못하나?

주권자가 주인이라는 민주주의 국가, 대한민국에는 주인이 말도 꺼낼 수 없는 금기사항이 몇 가지 있다. 그 첫째는 ‘미군이 한반도에서 물러가라’는 말과 둘째 ‘국가보안법 철폐하라’는 말 그리고...

[美대선] 사전투표 1억 명 돌파… 투표 열기 고조 속 현장투표도 순조롭게 ...

미국 대선 사전투표 참여자가 1억 명을 돌파한 가운데, 선거일인 3일(현지 시간) 현장 투표도 참여 열기가 고조되면서 순조롭게 투표가 진행되고 있다. 미국 비영리 단체 ‘미국선거프로젝트(USEP)’...

이재명 경기도지사 “무엇을 위한 ‘검란’인가?” 검사들 직격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검사들의 검찰 개혁에 반발하는 모양새에 대해 “무엇을 지키려는 검란인가?”라며, 검사들을 직격했다. 현재 검사들은 검찰청 내부망인 이프로스 게시판을 통해 추미애 법무부 ...

누군가의 죽음을 상품으로 파는 기자들

개그우먼 박지선씨가 숨졌습니다. 언론사마다 앞다퉈 박씨 관련 기사를 보도했습니다. 특히 조선일보는 무려 50여 건이 넘는 기사를 쏟아냈습니다. 조선일보는 ‘단독’이라며 박씨의 유서를 일부 공...

[美대선] 선거운동 종료, 결과만 남았다... ‘갈림길에 선 미국 민주주의’

세계정세를 좌우할 미국 대선이 이제 약 22개월 동안의 선거운동을 마치고 11월 3일(현지 시간) 미국 유권자들의 선택에 따른 당락 결과만 남았다.

우리나라 국호는 ‘한국’이 아니라 ‘대한민국’입니다

우리나라 이름은 대한민국(大韓民國)이다. 현행헌법 전문에도 그렇게 명시하고 있지만 1919년 상해임시정부가 제정한 임시헌법에도 우리나라 이름을 분명히 대한민국이라고 했다. 그런데 왜 사람들은 ...

21대 국회 첫 구속 정정순… 현역의원 27명 남았다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등으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민주당 정정순 의원이 11월 2일 구속됐습니다. 21대 국회의원 구속 첫 사례입니다. 검찰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았던 정 의원 체포동의안이 국회에 제...

[이정랑의 고전소통] 이노치적(以怒致敵)

적을 노하게 만든다. 이 말의 어원은 『역대명장사략 歷代名將事略』이란 책에 나온다. 적을 속이는 방법은 이루 헤아릴 수 없이 많다. 그 방법의 하나는 상대를 의심하게 만드는 것인데, 움직이면서...

한국전쟁 종식 촉구 결의안 미 하원 52명 공동발의

워싱턴 DC— 오늘 10월 30일(미국 현지시간) 공화당의 앤디 빅스 (Andy Biggs, 아리조나) 의원이 한국전쟁의 공식 종식과 평화협정을 촉구하는 미 연방하원 결의안 152(House Resolution 152) 의...

우리는 왜 왜색문화에서 벗어나지 못하는가

일제 통치 35년. 일본이 할퀴고 간 상처는 아직도 치유되지 못하고 있다. 국문학계를 대표하는 이희승과 최현배와 같은 친일학파들은 국문학에 대해서는 문외한이었던 박정희 정권을 등에 업고 이러한...

내가 감옥에 대해 아는 몇 가지

이럴려고 그렇게 힘들게 욕 먹어가며 돈을 모았나, 자괴감이 만만치 않을 것이다. 그저 자기 한 몸 불살라 밖에 있는 대다수 국민 행복하게 해 준다는, ‘소신공양’의 아름다운 심정으로 가시기 바란...

“국가보안법 폐지로 적폐청산 완성하자”

“우리가 주인이 되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기 위해 국가보안법은 반드시 폐지돼야 하며, 희망찬 미래를 우리 국민들과 함께 열어가야 합니다.” 조성우 <충청메시지> 편집인은 10월27일 노영민 청와...

추미애 저격한 정의당, ‘커밍아웃’ 표현 제대로 사용했을까?

정의당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검사들이 사용한 ‘커밍아웃’이라는 표현을 부적절하다며 사용하지 말 것을 요구했습니다. 30일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커밍아웃(Coming Out)은 성소수...

운명론을 정당화시키는 종교는 아편이다

종교가 체제 순응 이데올로기나 불의한 권력의 지배를 정당화하는 이데올로기로 기능했은 때 이를 ‘아편’이 될 수도 있는 것이다. 수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는 순기능으로서 종교가 또 다른 수많...

밴드 크라잉넛, 기자에게 “XX하고 있네”

밴드 크라잉넛 김인수씨가 “크라잉넛, 대한믹국 록큰롤 파이팅!”이라는 기사를 소셜미디어에 공유하면서 “XX하고 있네”라는 댓글을 남겼습니다. 김씨가 이런 댓글을 단 이유는 기사 본문에 나오는...

[이정랑의 고전소통] 人物論 권력의 달콤한 맛에 취했노라.

[이사 李斯] 뒷간의 쥐와 곡간의 쥐를 보고 생존술을 터득하다. 인간은 자신의 행위를 완전히 통제할 수 없는 불완전한 존재인가? 『역경 易經』에서는 “음양이 고르지 못해 일이 잘 안 풀리는 비괘(...

몸수색 당해 뿔난 주호영… 국회의원 배지조차 달지 않았다

28일 문재인 대통령 국회 시정연설을 앞두고 청와대 경호원이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몸수색을 했습니다. 국민의힘은 “노골적 모욕”이라며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경호처는 “국회 행사의 경우는 ...

이재명 지사 “이동국 선수 축구 23년, 국민에게 감동을 준 시간”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만 41세까지 그라운드를 호령하다 은퇴를 선언한 이동국 (41 전북현대)선수의 은퇴에 대해 “먹먹한 마음으로 축하한다”는 특별한 메시지를 남겼다. 지난 26일 이동국 선수는 자...

중고차 업자들 “현대차, 엄청난 대가를 치르게 될 것”

현대자동차가 중고차 시장에 진출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중고차 업계가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중고자동차판매업은 지난 2013년 3월에 ‘중소기업 적합업종’으로 지정됐습니다. 2016년 한 차례 연...

상속세 10조가 걱정?… 98%는 상속세 내지 않는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사망하면서 언론은 앞다퉈 이재용, 이부진 등 자녀들의 상속세를 걱정하는 기사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언론뿐만 아니라 정치인들도 이 전 회장의 사망을 애도하면서 상속세 문...

[이정랑의 고전소통] 인적제변(因敵制變)

적의 변화에 따라 나를 변화시킨다. 군의 행동에는 일정불변의 태세가 없다. 이는 물에 일정한 형상이 없는 것과 마찬가지다. 적의 허와 실에 따라 전략을 변화시켜 승리를 취할 수 있는 자를 용병의 ...

10·26 사태 41주년, 박정희를 다시 생각한다

1979년 10월 26일, 오늘은 박정희가 당시 중앙정보부장(현 국정원) 김재규에 의해 생을 마감한 지 41년째 되는 날이다. 박정희는 4·19혁명정부를 뒤엎은 반역자다. 반역자가 잘한 일이 있다고 그를 ...

사탄 해부

윤석열의 민주주의 능멸사태에 대한 기념비적 통찰이다. 정치철학적 신학적 심리학적으로 혹은 우리나라 현대 정치사적으로 두루두루 크게 잘게 빠짐없이 살펴보며 대안까지 제시하고 있다.

국민의힘이 애타게 윤석열에 러브콜 보내는 이유

2020년 국정감사가 마무리되면서 가장 화제가 된 인물은 단연 윤석열 검찰총장입니다. 대검 국감 모습을 본 김웅 국민의힘 의원은 윤 총장을 영화 글래디에이터에 나온 장군 출신 주인공으로 묘사하기...

PeaceTube “찾아가는 인터뷰” 4편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김진향 이사장, 개성공단 재개의 창의적 해법 : 이렇게 하면 개성공단 열린다! 2016년 2월 10일 개성공단이 폐쇄된 지 5년 가까운 시간이 지났습니다. 2018년 남북의 극적인 화...

놀이판의 주인공들

입만 벌리면 거짓말하고 둘러치고 억지를 부리는 오만방자한 자가 “원칙대로 수사하고 처리”한다는 호언장담을 믿을 수 있겠는가.

[데스크의 窓] 法을 부인하는 윤석열총장에게 法을 맡겨도 되나?

지휘감독자인 법무부장관은 그의 해임을 제청해야 하며 임명권자인 대통령도 이를 신중하게 검토해야 한다. 그렇지 않고 윤 총장이 ‘법에 따라’ 임기를 지켜야 한다면 스스로 했던 발언을 철회해야 ...

PeaceTube “찾아가는 인터뷰” 3편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김진향 이사장, 북측에게 개성공단이란 어떤 의미인가? 2016년 2월 10일 개성공단이 폐쇄된 지 5년 가까운 시간이 지났습니다. 2018년 남북의 극적인 화해 분위기 속에서 다시 ...

[이정랑의 고전소통] 人物論 부드러움으로 강경함을 제압하다.

[인상여 藺相如] 인내와 지혜 용기를 두루 갖춘 보기 드문 인재, 중국에 ‘한보 양보하면 하늘과 바다가 열린다’는 말이 있다. 실제로 우리의 일과 생활 속에는 양보가 승리의 중요한 계기가 되는 경...

대검 국감에서 나온 ‘윤석열’의 황당한 발언들

22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를 실시했고, 윤석열 검찰총장이 출석했습니다. 이날 대검 국정감사에는 여당 의원들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의 치열한 설전이 벌어졌습니다. 특히...

1 ..11121314151617181920 ..373

13776 [집콕잡담-1] 도올 김용옥과 설민...
12101 기후와 생명 - 메뚜기의 폭발적 발...
10191 [오영수 시] 부활과 윤회
10189 도널드 트럼프의 위험한 거짓말
7643 [기고] 한 해외동포의 평양 일기 1
7397 유럽 국가들, 영국 변종 코로나 확...
6266 [데스크에서] 조선일보·서울경제 ...
5293 추미애 장관이 인간의 도덕성에 관...
3229 ‘기업보호법’으로 노동존중사회...
3138 “그때는 그랬지?”
                                                 
[여인철의 음악카페] 들녘이 황금...
                                                 
[연재] 홍콩의 벤처이야기 “홍콩...
                                                 
철학 없이 살아도 된다고요?
                                                 
김사복, 5.18 진상을 세상에 알리...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미 유엔 대사 “북한은 세계에 심...
                                                 
도널드 트럼프의 위험한 거짓말
                                                 
문재인 대통령님께 드리는 여섯 번...
                                                 
청소노동자의 외침 “차별받아도 ...
                                                 
포스코, ‘리튬 뻥튀기’로 ‘사면...
                                                 
윤석열 사퇴, 국민의힘이 손해인 ...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백기완 선생의 추억
                                                 
거짓말 연습, 공갈 검사
                                                 
[이정랑의 고전소통] 人物論 진짜 ...
                                                 
전두환 비서출신 이용섭 사건 재정...
                                                 
“귀환” KAL858기 사건 33주기 추...
                                                 
안병하 공직자 바로 세우기 운동본...
                                                 
[오영수 시] 중국에 고함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인:신상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마기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등록일 2012.02.02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